주메뉴 보조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쓰레기 줄이기 어린이도 나섰다.

쓰레기 줄이기 어린이도 나섰다1

-쓰레기 없는 Green포항 만들기 시민 교육효과로 어린이들 까지 실천

포항시 남구 상도동의 불법 쓰레기가 많이 쌓여져있는 전봇대 아래에 인근에 위치한 어린이집 아이들이 고사리 손으로 직접 만든 꽃바구니로 화단을 꾸며 골목을 아름답게 만들었다.

시는 올해 2월부터 시작된 “쓰레기없는 Green포항”프로젝트 추진의 일환으로 실시한 각계각층 시민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쓰레기매립장과 처리시설 등 현장견학과 생활쓰레기 처리문제 교육을 해왔는데 특히 지난4월에 교육받은 2,800여명의 어린이집 보육교사들이 아이들에게 환경교육에 노력한 결과로 보인다.

53만 포항시민이 배출하는 생활쓰레기 배출량이 지난해 하루 평균 330톤이 배출되던 것이 올해 들어 하향으로 돌아서며 6월말까지 1일평균 11.5%인 38톤이나 줄어 하루 292톤이 배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올해 6월말까지 6,400여명의 시민과 학생들이 매립장과 호동지역 폐기물처리시설 현장을 견학했으며, 연말까지 생활쓰레기 20%를 감량하고 시민 5만명 매립장 견학을 목표로 지속적으로 분위기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저작자표시-변경금지
[BY-ND] 설명 저작자표시-변경금지

저작자표시-변경금지
지정된 담당자가 없습니다.
콘텐츠관련 추천 페이지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관련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