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보조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포항시,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 발대식

내일로홍보단발대식

- 개그맨 정범균과 함께 신나는 여름, 퐝 청춘여행!

포항시는 13일 오후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파크에서 최웅 포항시부시장, 김길환 해양관광협의회 회장,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 100명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 발대식을 가졌다.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은 전국의 만29세 이하의 100명 대학생들 구성되어 있으며, 포항을 ‘젊음의 도시, 해양관광도시’로 널리 홍보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날 행사에는 최웅 부시장과 포항시 교육청 홍보대사인 개그맨 정범균씨가 참가한 가운데, 지역경제 활성화 및 적극적인 포항관광 홍보를 다짐하는 홍보단 대표선서와 함께 ‘여름 Night 즐기기 등 퍼포먼스’를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

개그맨 정범균씨는 포항의 여름관광지와 문화·축제 행사를 직접 설명하면서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들과 함께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곳곳을 둘러 봤으며, 사인회도 열었다.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은 전국 대학생들이 코레일의 ‘내일로’ 여행상품과 연계해 여름바다 자유투어를 하면서 포항 관광지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코레일과 포항시가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홍보단이다.

이들은 또 죽도시장과 포항운하, 영일대해수욕장 등을 둘러보고 오는 14일까지 조별로 여행후기 작성, 여행지 인증사진제출, 블로그 게시 등 각종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포항시 관계자는 “최근 중국의 사드 배치에 따른 한국관광금령 등 위기를 이겨내고, 여름철 관광활성화를 위해 포항국제불빛축제와 각종 문화행사 개최로 관광객 유치에 집중하고 있다.”며, “내일로 포항 홍보단의 젊은 감각으로 포항만의 새로운 매력을 찾아 포항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내일로 포항관광 홍보단’ 100명은 ‘내일로 경북관광 홍보단’ 1,000명 중 희망지역을 포항으로 선택한 학생들로 구성됐으며, 13일 오전 11시 서울역 광장에서 전체 발대식을 갖고 곧바로 포항으로 내려왔다.
저작자표시-변경금지
[BY-ND] 설명 저작자표시-변경금지

저작자표시-변경금지
지정된 담당자가 없습니다.
콘텐츠관련 추천 페이지
관련 콘텐츠가 없습니다.
관련 게시물이 없습니다.